알림마당

HOME알림마당보도자료

보도자료

국표원, 신남방국가 대상 표준·인증 협력 포럼 개최
  • 글쓴이 관리자
  • 작성일 2019-10-30 09:11:32
  • 조회수 34
첨부파일 1028 (29일석간) 기술규제정책과, 제4회 동남아지역 표준인증 협력 포럼 개최.hwp | 1028 (29일석간) 기술규제정책과, 제4회 동남아지역 표준인증 협력 포럼 개최.pdf
국표원, 신남방국가 대상 표준·인증 협력 포럼 개최
- 인도네시아 등 신남방 5개국과 표준·인증 협력방안 논의, 아세안과 표준협력 강화 -

□ 산업통상자원부 국가기술표준원(원장 이승우)은 인도네시아, 베트남, 미얀마, 캄보디아, 라오스 등 동남아 5개국이 참여하는 ‘동남아지역 표준·인증협력 포럼’을 10.29(화) 인도네시아 자카르타에서 개최했다.
 
< 제4회 동남아지역 표준・인증협력 포럼 개요 >
◈ 일시/장소 : ‘19.10.29.(화) 09:30~18:00, 인도네시아 자카르타(켐핀스키 호텔)
◈ 참가국(부처) : 인도네시아(표준원, 교통부, 산업부 등), 베트남(과학기술부, 표준계량품질총국), 미얀마(건설부), 라오스(과학기술부), 캄보디아(산업부 국가계량센터), 한국(국가기술표준원) 등 총 6개국
◈ 내용 : 표준・인증 협력사업 공유 및 한-인도네시아 간 신규 협력방안 논의

ㅇ올해로 4회째를 맞이한 이번 포럼에는 국표원의 표준분야 공적개발원조(ODA)사업인 개도국 표준체계 보급지원사업(ISCP)* 참여 국가의 표준·인증 담당 공무원 및 관련 전문가 등 40여 명이 참석했다.
* ISCP(International Standards Infrastructure Cooperation Program): 개도국에 한국의 국가표준, 적합성평가, 법정계량제도, 제품안전제도 등을 전수해 산업발전을 지원하는 사업

ㅇ 참가자들은 각 국에서 진행중인 개도국 표준체계 보급지원사업(ISCP) 현황을 공유하고, 개선 방향과 신규 협력 분야에 대해 논의했다.

□ 특히, 국표원은 이번 포럼에서 아세안 주요 국가인 인도네시아와 표준·인증 협력을 강화하기 위한 협력방안을 논의했다.

ㅇ 국표원은 인도네시아의 빠른 도시화로 인해 극심한 교통 체증을 겪고 있는 현황을 고려하여, 우리나라의 지능형교통시스템(ITS) 표준 및 인증현황을 소개하고 협력을 제안했다.

ㅇ 또한, 지진으로 인해 건물 붕괴 사고가 많은 인도네시아측 요청에 따라 건설재료 분야의 표준·인증 협력방안에 대해서도 함께 모색했다.

□ 이번 포럼은 ‘아세안 연계성 마스터플랜(MPAC) 2025'을 수립하고, 역내 표준과 기술규정의 조화에 힘쓰고 있는 아세안과 우리나라가 표준협력을 강화하는 계기가 되었다.

ㅇ 국표원은 11월 한-아세안 특별정상회의를 앞두고 지난 9월 제51회 아세안 경제장관회의에서 ‘한-아세안 표준화 공동연구센터 설립’을 위한 공동 연구를 제안한 바 있다.

ㅇ 공동연구센터를 활용해 신남방 정책의 핵심인 아세안과 다양한 분야에서 표준 협력을 강화하고, 미래 시장을 창출할 계획이다.

□ 김규로 국가기술표준원 기술규제대응국장은 “아세안의 역내 표준과 기술규정을 조화시키려는 노력에 우리나라가 적극 협력해 한국과 아세안의 기술규정 간극을 좁혀 나감으로써, 우리기업들이 신남방 시장에서의 교역이 확대되도록 지속적으로 협력을 강화하겠다.”라고 말했다.
목록





이전글 한-베트남 산업기술, 에너지, 통상 분야 포괄적 협력 방안 논의
다음글 다음글이 없습니다.